위드코로나-일러스트-이미지
    위드코로나

    단계적 일상 회복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3000명을 넘어서며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높은 확산세가

    위중한 가운데 정부가 '위드 코로나' 전환을 10월 말에서 11월 초에 진행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위드 코로나의 의미는 사실상 방역 포기와도 다름없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2년이 넘도록

    장기간 지속된 만큼 더 이상 현행 방역지침을 유지하긴 어렵다는 판단에서 비롯된 정부의 발표입니다.

    방역지침의 완화는 단계적으로 시행될 예정으로 보입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단계적인 일상 회복 전환 시점에 대하여 백신 접종률이 고령층 90% 이상,

    일반 성인 기준의 국민 80% 정도가 되는 10월 말이 전환할 수 있는 적절한 시기로 보인다고 했으며

    10월 말 백신 접종을 마치고 면역 효과가 나타나는 2주를 고려하면 11월 초쯤 단계적 회복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방역체계가 전환되고 국민의 대부분이 백신 접종을 끝마쳤다고 해도

    코로나19 사태 이전의 일상으로 완전하게 돌아가기는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